상단여백
HOME 뉴스 이슈체크
"꿈의 행복타운 조속히 건립해야"...정관 주민들의 '외침'주민대책위, 기장군청서 조거건립 촉구 궐귀대회 개최
박현우 기자 | 승인2019.06.26 16:13 | 조회수 : 423
정관 주민 100여명이 행복타운 조속한 건립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박현우 기자

<정관타임스/박현우 기자>=정관 꿈의 행복타운을 조기 건설해달라는 주민집회가 6월 25일 열렸다.

정관 꿈의 행복타운 건설추진 주민대책 위원회(이하 꿈건위, 위원장 이태호)는 6월 25일 오전 11시부터 기장군의회 앞에서 정관 행복타운 조기건설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이 궐기대회에서 주민들은 "행복타운 건축 예산 삭감과 부결로 인해 행복타운 건립 중단됐다. 그로 인해 지역 경제 침체 등 위기 의식을 느낄 수 밖에 없다"며 "조속한 건립 추진을 위해 기장군의회가 나서야 한다"고 호소했다.
  

/박현우 기자

이날 궐기대회에는 이태호 꿈건위 위원장과 서동수·공성익 부위원장을 비롯해 박홍복 전 기장군 군의원, 김용삼 정관읍이장협의회 회장, 황서목·최미옥·김창수 이장, 임상택 주민 등 정관 주민 100여명이 함께 했다.

특히 꿈의 행복타운의 조속한 건립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며 주민들의 뜻을 전했다.

한편, 기장군 정관 신도시는 친환경 생태도시로 계획되어 현재 인구 8만 6000여명이 거주하고 있다. 신생아수 전국 1위, 평균연령 32.9세의 전국에서 가장 젊은도시이기도 하다.


박현우 기자  dongublue@naver.com
<저작권자 © 정관타임스Li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정관타임스소개24시간 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트위터페이스북밴드
(46050)부산광역시 기장군 철마면 점현길 51 102호  |  제보 및 각종문의 : 070-4227-07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항룡
등록번호 : 부산 아 00235  |  등록일 2015년 5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545-06-00131  |  발행인 : 최수경  |  편집인 : 김항룡
Copyright © 2019 정관타임스Liv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