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가을 바다를 향한 걸음...
상태바
[포토에세이] 가을 바다를 향한 걸음...
  • 변철우 기자
  • 승인 2019.09.16 12:35
  • 댓글 0
  • 조회수 27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핑하러 나서는 사람들

<정관타임스/변철우 기자>=태풍이 지나간 임랑해수욕장, 폐장한 해수욕장의 백사장은 한적했다. 비어 있는 모래사장은 뜨거운 햇빛과 가시지 않는 더위가 채우고 있었다. 임랑해수욕장 한켠에는 임랑서핑학교가 있다. 이곳을 이용하는 이들은 서핑보드를 들고 바다로 향한다. 화려했던 여름은 갔지만 바다의 매력을 계속 즐기고 있는 것이다. 바다를 통해 도전을 이어가는 열정 그속에서 또 다른 나를 보았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