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정관타임스Live
뒤로가기
문화
일곱 번째 노란 벤치, 기장군 올해의 책 선정
2022. 05. 27 by 최주경 기자

<기장일보/최주경 기자>=2022년 기장군 올해의 책으로 은영 작가의 ‘일곱 번째 노란 벤치’가 선정됐다. 
기장군은 최종 후보도서 4권을 대상으로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온· 오프라인 선호도 투표를 실시했으며 은영 작가의 ‘일곱 번째 노란 벤치’는 28.8%를 득표하며, 기장군 올해의 책으로 선정됐다.
‘일곱 번째 노란 벤치’는 관계를 재조명하며 위로를 주는 가슴 따뜻한 내용을 담고 있는 동화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