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30만원 인센티브...60세 이상 구직자 지원사업 '눈길'
상태바
월 30만원 인센티브...60세 이상 구직자 지원사업 '눈길'
  • 김항룡 기자
  • 송고시각 2024.05.07 14:01
  • 댓글 0
  • 유튜브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장일보/김항룡 기자>=부산시는 중소·중견기업에서 근무할 60세 이상 구직자와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60세 이상 근로자를 채용한 후 고용유지를 하는 기업에는 최대 360만 원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5월 7일부터 ‘부산형 시니어 적합직무 채용 지원사업’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당사업은 지역기업이 시가 선정한 부산형 시니어 적합 직무 분야에 60세 이상 구직자를 채용해 월 60시간 이상, 1년간 고용을 유지하면 해당기업에 1인당 매월 최대 30만 원씩 1년간 최대 360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부산형 시니어 적합 직무 분야는 경영·사무·금융·보험직, 연구직 및 공학 기술직, 교육 및 사회복지, 설치·정비·생산직 등이다

해당 사업에 참여코자 하는 구직자는 신청일 기준 부산시 거주 만 60세 이상 미취업자면 가능하다. 세부 조건과 모집 직무는 모집 공고의 상세 내용을 확인하면 된다.

접수는 5월 31일 오후 5시까지 부산일자리정보망(www.busanjob.net) 또는 기업별 접수처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신창호 부산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은 “다양한 경험과 전문성을 가진 장노년층이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면서 “이번 사업에 관심 있는 구직자와 기업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