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등과 촛불...어두운 세상 밝히길...
상태바
연등과 촛불...어두운 세상 밝히길...
  • 김항룡 기자
  • 승인 2022.04.2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장군불교연합회, 천년고찰 장안사서 봉축 점등식 개최

"부처님의 자비와 사랑이 온누리에 퍼졌다면 세상이 밝아졌을 것입니다. 조그만 촛불이지만 칠흑같은 어둠도 초로 인해 밝아질 수 있습니다. 초를 밝혀 어둠이 사라지게 하듯 욕심으로부터 잃어버린 본성을 찾아야 합니다."
-정오스님(기장군불교연합회장·고불사 주지)  

"연등을 밝히면 지혜가 밝아진다고 합니다. 모든 분들이 지혜가 밝아져서 지금 고통받고 있는 분들에게 지혜가 전해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 이곳에서 모든 스님들이 연등을 밝힙니다. 지금은 촛불만한 지혜지만 작다고 간과할 수 없습니다. 나중엔 태양광명과 같은 지혜가 되고 지혜의 빛이 세상을 밝히길 바랍니다."
-무관스님(장안사 주지)

<기장일보/김항룡 기자>=불기 2566년 부처님오신 날을 앞두고 천년고찰 장안사에서는 부처님오신날 봉축점등식이 거행됐다. 

부처님 오신날인 5월 8일에는 기장의 각 사찰별로 부처님오신날 기념법회가 열릴 예정이다. 

기장군불교연합회(회장 정오스님)와 기장군불교연합신도회(회장 성환필)가 주최한 이날 봉축점등식에는 장안사 주지인 무관스님을 비롯한 불교계 인사와 사회단체 관계자, 지방선거 출마자,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연등과 초를 밝히며 부처님의 자비와 사랑이 어두운 세상을 밝히길 기원했다. 

사진은 4월 23일 오후 천년고찰 장안사에서 열린 점등식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