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장안 양계장 방화로 병아리 50마리 폐사
김항룡 기자 | 승인2019.06.24 07:33 | 조회수 : 208
방화로 불에 탄 양계장의 모습. /기장소방서

<정관타임스/김항룡 기자>=장안의 한 양계장에서 방화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병아리 50여마리가 폐사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특히 화재 원인이 이 양계장을 운영하는 운영자의 방화로 나타나면서 충격을 주고 있다.

기장소방서에 따르면 장안읍의 한 양계장에서 화재가 발생한 시각은 6월 14일 새벽 2시 57분께였다.

이 양계장을 운영하는 A씨는 술이 취한 상태에서 라이터로 종이에 불을 붙였다. 불은 비닐하우스 30제곱미터를 태웠으며 병아리 50마리도 이 불로 인해 폐사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이 불로 인해 140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김항룡 기자  jgtimes@naver.com
<저작권자 © 정관타임스Li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항룡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정관타임스소개24시간 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트위터페이스북밴드
(46050)부산광역시 기장군 철마면 점현길 51 102호  |  제보 및 각종문의 : 070-4227-07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항룡
등록번호 : 부산 아 00235  |  등록일 2015년 5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545-06-00131  |  발행인 : 최수경  |  편집인 : 김항룡
Copyright © 2019 정관타임스Liv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