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글적글적] 길 위의 시간들 / 나영민
정관타임스Live | 승인2019.05.14 15:21 | 조회수 : 264

 

구불구불
돌고도는 길
꼬리에 꼬리를 무는
풍경 끝에 눈빛 매달린다

벚꽃 즐비하게
늘어놓던 찬사의 길
푸르른 녹음으로 바꿔놓고
청량한 맑은 공기를 풀어놓는다

꽃잎 떨군
자리의 흔적들은
오월로 가는 작은 통로
깨알같이 매달린 작은 열매들

잎새의 호위 속에
무럭무럭 영그는 사연
계절이 지난 자리 흔적들은
결코 시간만 보낸 것이 아니었다

 

 

나영민 시인

나영민 시인

아호: 소정
부산출생
계간 <현대시선> 시부문 등단(2016)
청옥문학협회 회원 현대시선 회원
한국문인협회 회원
초록물결, 시인의 계절 등등 동인지 활동
문예지 다수 참여


정관타임스Live  webmaster@jgtimes.com
<저작권자 © 정관타임스Liv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관타임스Live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정관타임스소개24시간 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트위터페이스북밴드
(46050)부산광역시 기장군 철마면 점현길 51 102호  |  제보 및 각종문의 : 070-4227-07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항룡
등록번호 : 부산 아 00235  |  등록일 2015년 5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545-06-00131  |  발행인 : 최수경  |  편집인 : 김항룡
Copyright © 2019 정관타임스Live.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